• 최종편집 : 2018.12.11 화 12:26
상단여백
HOME 뉴스 들녘경영체
군산시, 들녘경영체육성사업 3개 법인체 최종 선정‘쾌거’국・도비 3억 7200만원 확보

[전업농신문=강성용 기자]군산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한 ‘2018년 들녘경영체 육성 시설・장비 지원 추가 공모사업’에 신청한 법인체 3개소가 모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들녘경영체 시설・장비 지원사업은 공동영농작업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생산과정에 필요한 시설・장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시에서는 생금들친환경영농조합법인, 옥구흰찰쌀보리영농회, 수빈농장영농조합법인이 최종 선정돼 국・도비 3억 720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된 3개 법인체는 범용콤바인 2대, 트랙터 2대, 콩 정선기 1대, 공동육묘장 1동을 지원받게 돼, 농기계 부족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이 큰 도움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채긍석 농정과장은 “들녘경영체 중심의 공동영농은 생산비 절감에 크게 기여할 뿐만 아니라 최근 계속되는 쌀 과잉공급도 들녘경영체를 대상으로 한 다른 작물 전환 유도 등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강성용 기자  wfv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