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0.17 수 17:34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충남농기원, 고추 기계수확 연시회 개최
   
 

[전업농신문=김진섭 기자]충남도농업기술원은 최근 양념채소연구소에서 시군센터, 농협 관계자, 고추연구회, 농업인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일시 수확형 고추 수확기계 연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시회는 정부의 밭작물 기계화 촉진 정책 추진에 따라 여러 번 수확하는 고추를 한 번에 수확할 수 있는 농업기계에 대한 농가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개발된 신기종에 대한 현장 적용을 테스트하기 위해 마련됐다.

연시회는 고추 기계수확 적합품종 선정, 기계수확을 위한 동시성숙 촉진 재배기술, 고추 수확기계 시연회, 질의응답 및 현장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연시된 고추 일시수확 농업기계 기종은 삼중 나선이 회전하면서 고추를 훑어서 일시에 수확하는 형태로 작은 콤바인 크기이다.

이선화 고추연구회장은 “고추를 여러번 수확하느라 힘들어서 한번에 따는 방법에 대한 고민이 많았는데, 동시 성숙시킨 후 일시에 수확하는 고추 기계화에 궁금증이 해소됐다”며 “농가 현장에 맞게 좀 더 개선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양념채소연구소 주정일 고추생강팀장은 “미국과 이스라엘 등은 20년간의 고추 기계화 적용기술 중점 연구로 2000년부터 고추 수확기계를 상용화했고 기계수확 동시 성숙성 품종 개발로 고추 생산 기계화율이 90%”라며 “기술 선진국인 우리나라도 곧 고추 재배‧수확과정을 기계화해 현장에 적용할 것에 대비해 고추 기계화를 위한 표준재배기술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섭 기자  jin2001ki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