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2.13 목 11:00
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
사랑의 쌀 나눔 통해 소외계층 따뜻한 겨울나기 도와양평공사, 얀양시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유기농 인증 쌀 1톤 기부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양평공사(사장 황순창)는 지난 3일 사랑의 쌀 나눔 행사를 개최하고 안양시 경기사회복지모금회(회장 이순선)에 양평 유기농 쌀 1톤(10kg 100포)을 기부했다.

안양시는 지난 2012년 안정적인 학교급식 공급체계 구축을 위해 양평공사와 MOU를 체결하고 연간 600여톤의 학교급식용 친환경 쌀을 공급받고 있다.

행사에 참여한 정동균 양평군수는 “친환경농업특구 양평군과 친환경 무상 학교급식의 선두주자인 안양시의 도농상생 발전 기틀을 마련하는 좋은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농업과 친환경 학교급식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황 사장은 “양평 친환경 농산물이 주변 어려운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양평공사는 지속적인 기부활동을 통해 지방공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충실히 이행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기탁된 유기농 쌀 1톤(350만원 상당)은 안양시 관내 사회적 취약계층에 배부될 예정이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