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4.18 목 17:36
상단여백
HOME 뉴스 임업
군민 피해 막는다…봄철 산불방지 총력 대응태안군, 오는 5월 15일까지 ‘산불방지 대책본부’ 운영
   

[전업농신문=김민수 기자]태안군이 오는 5월 15일까지를 봄철 산불조심 기간으로 정하고 본격적인 산불 방지 활동에 돌입한다.

군은 산림 건조기가 도래됨에 따라 산불 발생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고 유사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산불방지 대책본부’를 운영하고 산불 감시원 50명과 산불 진화대 25명 등 총 75명을 8개 읍·면에 투입, 현장대응 강화에 나선다.

특히 갑작스러운 기온상승에 따른 산불에 대비해 발생요인 사전차단 및 체계적인 초동진화 시스템 확립을 통해 산불피해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군은 산불조심 기간 중 등짐펌프 427개와 개인진화 안전장비 91대, 산불관제시스템 단말기 28대 등 총 1454개의 산불 장비를 투입, 산불방지에 만전을 기하겠다는 각오다.

또한 청명과 한식 등 산불 발생 빈도가 높은 주요 위험 시기에는 공무원 특별 비상근무를 실시하는 등 점검반을 확대 편성하고 진화대 및 감시원을 대상으로 강도 높은 교육훈련을 실시해 산불예방 및 초동진화에 적극 대처할 방침이다.

아울러 산불감시원 및 진화대의 위치 단말기를 활용, 산간 독립가옥과 독거노인 등 산불 취약지역 및 계층에 대한 순찰을 강화하는 한편, 관내 31개소 1만 2300ha를 입산통제구역으로 지정, 산림관련 단체인 산림보호협회, 산지보전협회, 산악회 등과 협의해 예방 활동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최근 전국적으로 화재로 인한 피해가 빈번히 발생함에 따라 군은 봄철 산불피해 예방에 총력을 기울여 군민 보호에 나서고자 한다”며 “특히 봄철에 전체 산불의 절반 이상이 집중 발생되는 만큼 주민들의 각별한 주의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김민수 기자  news@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