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5.24 금 17:45
상단여백
HOME 뉴스 기자재
세계 각국 농업기계 한자리에 모여‘2019 상주농업기계박람회’, 4월 2~5일 상주 북천시민공원에서 개최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과 상주시가 공동 개최하는 ‘2019 상주농업기계박람회’가 4월 2일부터 5일까지 상주 북천시민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박람회는 국내 농기자재산업의 안정화를 도모하고 스마트팜 연계 농기자재의 종합 전시로 농업인에게 미래상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

아울러 농업인과 생산자 간 정보교류를 통해 농업생산성을 제고하고 농업기계 분야의 현재와 미래 농업발전을 위한 4차 산업 비전을 제시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박람회는 총 1만7760㎡(전시장 1만5899㎡, 부대시설 1861㎡)의 전시규모에 종합형 업체를 포함, 총 210개 업체가 참가해 트랙터 등 395개 기종을 선보일 예정이다.

개막식은 행사 첫날인 내달 2일 오전 11시에 열리며 오전 10시부터 식전행사로 초대가수 공연 등 흥겨운 자리가 마련될 예정이다.

부대행사로는 △농기계 연시 △시설원예 수출촉진 세미나 △트랙터 시뮬레이터 및 승마로봇 체험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 포스터 전시 △우수 농산물 홍보관 △귀농·귀촌 홍보관 △기업유치·관광 홍보관 △경품 응모 행사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관람시간은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5시까지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