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5.24 금 17:45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제4회 흙의날 맞아 기념식·심포지엄 개최농식품부, 흙 가꾸기 선언문 선포 등 다양한 행사 열려
   
 

[전업농신문=김지연 기자]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지난 11일 ‘흙의 날’을 맞아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대강당에서 기념식과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농식품부가 주최하고 농협·산림청·농촌진흥청·농민신문사·한국토양비료학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오전에는 기념식을, 오후에는 ‘건강한 흙·건강한 농촌가꾸기’란 주제로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하고 토양 형성과정 전시와 화분 분갈이 체험행사 등도 열렸다.

기념식은 흙을 가꾸기 위해 노력한 유공자 표창과 핸드프린팅 퍼포먼스, 선언문 선포 등으로 진행됐다.

유공자 표창은 경상북도농업기술원 박준홍 연구사 등 20명이 수상했으며 건강한 흙을 가꾸기 위한 연구개발, 농업인 교육 및 홍보 등 그간의 토양환경보전 공로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표창이 수여됐다.

이어 농협중앙회장, 농업인 대표 등 9명이 점토 흙에 핸드프린팅 퍼포먼스를 통해 농업생산의 근간이자 우리 삶의 터전인 흙을 잘 가꾸고 보전하겠다는 결의를 다졌다.

또한 농업인 대표의 흙 가꾸기 선언문 선포를 통해 물, 공기와 함께 지구환경의 가장 중요한 요소이면서 생명창고의 원천인 건강한 흙을 후손에게 물려줘 항구적인 농업발전을 도모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심포지엄에서는 건강한 흙을 보전하기 위한 관리전략과 이를 통한 건강한 농촌가꾸기의 실천사례 등을 발표하고 소비자, 농업인, 언론인, 학계, 정부 등 각계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발표내용에 대한 종합토론을 진행했다.

심포지엄 발표는 △경상대학교 김필주 교수의‘건강한 흙 가꾸기를 위한 합리적 양분관리전략’△지역농업네트워크협동조합 연합회 박영범 회장의‘지속가능한 농업농촌과 그린뉴딜’△지역활성화센터 이정화 이사의‘주민 스스로 흙과 물을 보호하는 농업활동의 실천,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자운마루 김승중 대표의‘흙-건강-생명을 품은 자운마루의 전원일기’순서로 진행됐다.

또한 기념식 행사와 더불어 토양 형성과정 등 전시회와 참석자 등을 대상으로 화분 분갈이 등 체험행사도 개최하여 소중한 흙의 의미를 공유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토양의 형성과정과 토양환경보전 성과를 담은 영상물, 토양의 기능(수질정화, 재해예방 등)을 보여주는 모형, 건강한 농촌마을 특성화 도모를 위한 마을경관 및 공간계획 및 기타 관련자료 등을 전시하고 적정 비료사용을 위한 토양분석 과정도 시연했다.

비료업계는 토양환경을 보전하고 농업생산력 향상에 필요한 상토, 유기질비료, 무기질비료 등 농자재를 전시하고 기능과 효과를 설명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아울러 상토, 인공석 등으로 작물이식과 화분 분갈이 체험행사도 진행해 식물생육에 필수적인 흙의 고마움도 알렸다.

김병원 회장은 “앞으로도 농협은 300만 농업인의 생명창고인 흙의 공익적 가치를 제고하고 공유재로서 건강한 흙과 농촌 가꾸기에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흙의 날은 매해 3월 11일마다 흙의 소중함과 보전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2015년 법정기념일로 제정됐다.

김지연 기자  kjy@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