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6.17 월 17:55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한국손해평가사협회 김영우 회장 취임“대한민국 최우수 자격사단체로 우뚝 세울 것”
지난 28일 대전에서 열린 한국손해평가사협회 김영우 제2대 회장 취임식에서 참가자들이 파이팅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가 김영우 회장.

[전업농신문=장용문 기자] 한국손해평가협회 김영우 제2대 회장 취임식이 지난 28일 대전의 한 중식당에서 협회 임원 등 3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협회의 2019년 첫 이사회를 겸해 열린 이날 취임식에서 김영우 회장은 “우리 협회가 지난 2016년 조직돼 불과 5개월 만에 사단법인 등록을 마쳤고 올해로 3년째 평가업무를 수행하는 등 빠르게 안정되고 있다”며 “김창구 전임 회장님을 비롯한 1기 임원진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이어 “손해평가사들의 존재이유는 농작물재해보험 손해평가 현장에서 신속·정확·공정·친절한 업무수행에 있다”며 “협회 소속 손해평가사들의 업무 능력과 전문성 강화를 위해 품목별 교육계획을 체계적으로 수립, 철저히 시행하고 품목별 평가기법도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 회장은 또 “앞으로 협회를 더욱 효율적으로 조직하고, 관리해 명실공히 국내 최우수 자격사단체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협조를 당부했다.

앞서 열린 이사회에서는 △교육 필수 이수와 권역별 교육실시안 △비정상적인 현장평가 시 제재방안 △협회 주요자료 데이터베이스화안 등을 상정, 통과시켰으며, 협회 고문으로 김창구 전 회장과 김풍식 전 농업정책보험금융원장을 위촉하기로 했다.

한편 손해평가사협회는 지난 26일 NH농협손해보험과 ‘농작물 재해보험 및 가축재해보험(소) 손해평가업무 위탁계약’을 체결했다.

장용문 기자  jy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용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