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7.22 월 17:50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농진청, 도시농업 전문기술 전파한다환경조경‧치유‧생활농업 주제…18일 부산에서 설명회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이 오는 18일 부산시민공원에서 도시농업 활성화를 위한 ‘도시농업 개발 기술 현장 설명회’를 개최한다.

부산도시농업박람회와 연계해 열리는 이번 행사는 도시농업 연구 분야별 개발 기술을 소개하고, 국가자격제도인 도시농업관리사의 정착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시농업단체인 전국도시농업시민협의회를 비롯 관계 부처 담당자,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산업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이번 설명회는 ‘환경조경’, ‘치유농업’, ‘생활농업’을 주제로 진행된다.

식물을 통해 환경을 개선하는 기술인 ‘환경조경’ 분야에서는 새집증후군 완화와 미세먼지 저감 효과, 옥상과 벽면 녹화 방법 등을 다룬다.

‘치유농업’은 농업·농촌 자원을 활용해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하는 산업과 활동으로, 대상자 교육과 치유형 농업체험 프로그램, 식물 재배 활동의 치유 효과에 대해 소개한다.

‘생활농업’은 텃밭 모델을 개발하고 관리하는 기술로, 수요자 맞춤형 텃밭 모델 개발과 활용, 지속가능한 도시 텃밭 관리 기술, 교육형 텃밭 활용 콘텐츠 개발, 텃밭 정원 기반 조성 등에 대한 기술을 소개할 계획이다.

한편 농림축산식품부의 2018년 도시농업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도시농업 참여자는 212만 명으로, 2010년보다 14배 이상 성장했다. 지방자치단체별 도시농업 관련 조례는 100건이 제정됐고, 도시농업전문가도 3000여명이 배출됐다.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황정환 원장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도시농업 관련 기술을 현장에 빠르게 보급하고, 도시농업관리사 제도 정착에도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