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7.22 월 17:50
상단여백
HOME 뉴스 들녘경영체
군산시, 잡곡 분야 들녘경영체 육성사업 선정 쾌거케어팜영농조합법인·대성농축산 2개소, 5억4000만원 지원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군산시가 잡곡 분야 들녘경영체 육성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시는 22일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2019년 잡곡 분야 들녘(식량작물공동)경영체 육성 시설・장비 지원 공모사업’에 신청한 관내 경영체 2개소가 모두 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에 신청한 케어팜영농조합법인과 대성농축산㈜ 경영체는 앞으로 총 5억4000만원(국비 4억3550만원, 도비 1억450만원)을 지원받게 되며 국·도비, 시비, 자부담을 포함해 각각 4억8100만원, 3억9000만원을 사업비로 운영할 수 있게 됐다.

앞서 군산시는 2개 경영체에 콤바인, 트랙터, 파종기 등을 지원했으며 이번 공모 선정으로 논 타작물 재배 지원 사업에 참여하는 경영체 농가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병래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들녘(식량작물공동)경영체를 지속적으로 확대‧육성할 계획이며 기존 쌀 중심에서 밭 식량 작물까지 확대해 안정적인 생산 여건 조성 및 자급률 제고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