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5.23 목 20:21
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유통
“가락시장 중량미달 조생양파 출하 근절”서울시공사-도매시장법인 합동, 등급표준화 특별검사 실시중
최근 가락시장에서 양파품목에 대한 등급표준화 특별검사가 실시되고 있다.

[전업농신문=장용문 기자] 가락시장에서 양파 중량미달 출하를 근절하고 거래의 신뢰성 확보를 위해 양파 품목에 대해 등급표준화 특별검사가 실시되고 있다.

서울특별시농수산식품공사는 최근 가락시장에 반입되는 조생 양파중 일부 출하품에 대해 구매자와 중도매인의 민원이 다수 발생함에 따라, 도매시장법인과 7∼17일까지 집중적으로 등급표준화 특별검사를 실시중이며, 중량미달 출하가 근절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라고 최근 밝혔다.

공사는 이번 특별검사에서 중량미달 등 불량 양파 출하로 적발되면 1차 주의, 2차 경고, 3차 1개월 출하정지, 4차 3개월 출하정지의 불이익의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공사는 앞서 지난 4월말 각 법인을 통해 양파 출하자에 대해 사전 홍보와 계도를 실시한 바 있다.

공사 이니세 공사 유통물류팀장은 “신뢰 있는 거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양파 출하자들이 적량 출하 등 출하기준을 잘 지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용문 기자  jy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용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