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23 금 17:18
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
곡성군 ‘새벽영농기술지원단’ 호평농업인 주로 일하는 새벽시간대 현장 방문
곡성군이 운영하는 ‘새벽영농기술지원단’ 소속 직원이 현장에서 영농기술을 지원하고 있다.

[전업농신문=김진섭 기자] 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에서 5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운영하고 있는 새벽영농기술지원단이 농업인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고 있다.

새벽영농기술지원단은 영농현장에서 필요한 농사 기술과 정보를 제공하고 현장에서 발생되는 애로사항 해결 등을 위해 새벽시간에 직원들이 영농현장에 직접 찾아가는 대민 현장서비스다.

5월 현재 격주로 운영하고 있으며, 일손이 더 바빠지는 6월부터 9월까지는 ‘영농현장 상담의 날’로 확대해 매주 화요일에 운영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바쁜 농사철에 농업인이 찾아오길 기다리는 것보다 현장에서 일하는 시간에 직원들이 현장으로 찾아가는 것이 효율적”이라며 새벽영농기술지원단 운영취지를 밝혔다.

 

김진섭 기자  jin2001ki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