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15 금 17:49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카드뉴스
신젠타 ‘에이팜’, 최다 작물 등록 살충제 주목“PLS 시행에도 안심하고 사용”

작용기작 다른 제품과 혼용 가능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신젠타코리아가 올해부터 PLS(농약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가 전면 시행됨에 따라 토양방선균에서 유래된 살충 성분을 정제해 만든 천연물 유도 살충제인 ‘에이팜’<사진>을 적극 추천했다.

신젠타의 세계적 기술과 철저한 품질관리를 바탕으로 우수한 약효와 안전성을 인정받아 국내에서 가장 많이 소비된 살충제 중 하나인 ‘에이팜’은 최다 작물 등록 살충제이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실제 ‘에이팜’은 올해 5월 기준 82개 작물을 대상으로 161종 해충에 대해 적용 등록됐으며, 48개 작물, 125 해충에 대해 잠정 안전사용기준이 추가됐다. 이에 따라 PLS 시행으로, 안전성과 효과가 검증되고 다양한 작물에 등록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약제에 대한 선호가 높아짐에 따라 더욱 주목받고 있다는 것이다.

신젠타에 따르면, ‘에이팜’은 접촉독과 섭식독의 이중 살충효과가 탁월해 잎이나 꽃 속에 숨어 방제하기 어려운 고추 꽃노랑총채벌레, 담배나방, 담배가루이와 배추의 배추좀나방, 파밤나방 등 나방, 총채벌레, 잎굴파리에 대한 탁월한 예방 및 방제 효과를 나타낸다.

특히 국내 최다 원예작물에 등록된 만큼 잔류허용기준이 다양한 작물에 설정돼 있어 수확기에도 안전사용기준을 준수해 사용하면 안전한 먹거리를 생산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신젠타 관계자는 “작물의 생육 중기에 지속적인 효과와 내우성 등을 고려하며 한 가지 계통 약제의 반복적인 사용으로 인한 살충제 저항성 해충의 발현을 줄이기 위해 살충작용기작이 다른 제품과 혼용할 수 있게 함으로써 더욱 경제적이면서 효과적인 방제 체계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신젠타는 일선 현장에서 다양한 크롭 클리닉(Crop Clinic)과 고객 세미나를 통해 지역별로 적용할 수 있는 시기별 처방을 제안하고, 디지털영농정보를 채널 고객과 주요 농업인들에게 제공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