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6.18 화 17:46
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GSP 한협토종닭’ 중동지역 최초 진출카다르에 7200개 종란 수출, “세계 백색육시장서 경쟁력 확인”
13일 ‘골든시드프로젝트(GSP) 한협토종닭’을 카타르로 수출하기 위해 상차작업을 마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축산경제연구원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한협원종(대표 이정주)과 (사)한국축산경제연구원(원장 석희진)이 지난해 10월, 중앙아시아 키르기스스탄으로 종란을 수출한데 이어 지난 13일 ‘골든시드프로젝트(GSP) 한협토종닭’을 중동지역 부국인 카타르로 최초 수출했다.

‘GSP 한협토종닭’은 한협원종과 국립축산과학원, 한국축산경제연구원 등이 함께 개발한 닭으로, 국제연합 식량농업기구(FAO) 가축다양성정보시스템(DAD-IS)에 등재가 확정된 우리 토종닭 품종이다.

GSP종축사업단・학계・농림축산식품부 등의 다각도 지원으로, 지난 키르기스스탄으로의 성공적인 수출을 이뤄낸 ㈜한협원종과 (사)한국축산경제연구원은 이번 카타르 수출로 우리 토종닭이 세계 백색육 시장에서도 경쟁력이 있음을 확인했다.

13일, 1차로 인천공항을 통한 카타르 직항편으로 7200개의 종란이 수출됐으며 이어 2차로는 종란 5040개의 추가 수출이 있을 예정이다.

수출계약 추진 초기 GSP 한협토종닭 초생추 수출을 추진한 바 있으나, 운송과정에서의 폐사율을 낮추고 물류비용 절감을 위해 종란 형태로의 수출이 결정됐다.

㈜한협원종 관게자는 “GSP 한협토종닭 고유의 우수함과 카타르의 닭고기 소비량 증가가 이번 수출의 계기가 된 것으로 판단된다”면서 “이번 카타르 수출을 계기로 GSP 한협토종닭이 인근 중동국으로 수출국을 확대하고 지속적인 수출량 증가를 이어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