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22 목 15:50
상단여백
HOME 뉴스 임업
산림조합, 2019년 벌초 도우미 서비스 시작전국 142개 회원조합과 공동…벌초 대행, 묘지관리도 가능
산림조합중앙회가 전국 142개 회원 산림조합과 함께 ‘2019 벌초 도우미 서비스’를 시작한다. 사진은 묘지 벌초 모습. △사진제공=산림조합중앙회

[전업농신문=백은비 기자]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이석형)는 전국 142개 회원산림조합과 함께 벌초 대행을 비롯한 종합적인 묘지관리를 도와주는 2019 벌초 도우미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산림 및 묘지관리에 대한 전문지식 및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산림조합의 벌초 도우미 서비스는 벌초, 잔디 보수, 훼손지 복구, 묘지 조경 등 종합적인 묘지관리와 위성항법장치(GPS) 및 묘지 이력 관리 시스템으로 실묘(失墓)를 방지하고 있다.

또한 산림조합 조합원의 경우 10%, 3년 이상 연속 벌초 작업 의뢰 시 5% 추가 할인율을 제공하고 있으며, 1기당 벌초 1회 기준 8만원(묘지의 수, 면적, 거리 등에 따라 차등 적용)으로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벌초 도우미 서비스에 대한 신청 및 문의는 인터넷 또는 묘지가 소재한 각 지역 산림조합이나 산림조합중앙회로 하면 된다.

산림조합중앙회 관계자는 “매년 벌초를 해야 하는 특성을 감안,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관리가 가능한 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면서 “묘지 훼손의 우려가 있는 만큼 작업자의 전문성과 추석 성묘 시 발생할 수 있는 벌집 등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해 줄 수 있는 업체를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백은비 기자  eunbee102@naver.com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