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15 화 17:05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복날 복숭아 먹고 삼복더위 이깁시다”농협, ‘2019 복숭아데이’ 소비촉진 행사 개최
농협과 (사)한국복숭아생산자협의회가 3일 충남 보령 대천해수욕장에서 개최한 ‘2019 복숭아데이’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농협(회장 김병원)과 (사)한국복숭아생산자협의회(회장 권태화, 음성 감곡농협 조합장)는 지난 3일 충남 보령 대천해수욕장 머드광장에서 ‘2019 복숭아데이’행사를 개최했다.

올해로 17회째를 맞은 복숭아 데이는 ‘복(伏)날 복숭아를 먹고 삼복더위를 이기자’는 의미로 (사)한국복숭아생산자협의회가 지난 2003년부터 중복을 전후해 복숭아데이를 정하고 매년 기념행사를 열고 있다.

이번 행사는 본격적인 복숭아 성출하기를 맞아 복숭아의 효능과 기능성을 알려 소비를 확대하고 수급안정을 통해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서는 △개막식 △복숭아 아이스화채 만들기 퍼포먼스 △복숭아 아이스티 시음 △복숭아 빨리 먹기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됐다. 또 피서객을 위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복숭아 요리를 선보이고 복숭아의 우수성을 알렸다.

농협에 따르면, 올해 복숭아의 작황은 냉해의 영향이 거의 없어 지난해보다 좋은 편으로, 최근 잦은 비에도 비교적 높은 당도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농협은 8월부터 전국 농협하나로마트에서 복숭아 소비촉진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복숭아는 예로부터 동양의 이상향(理想鄕), 무릉도원(武陵桃源)에서 불로장생의 신선이 먹는 선과(仙果)로 알려져 있으며, 알칼리성 음식으로 비타민 A와 C, 아미노산, 섬유소, 무기질 등 인체에 필요한 각종 영양소가 고루 함유돼 있어‘종합영양제’라 불리기도 한다.

또한 식이섬유를 다량 함유하고 있어 다이어트와 변비 치료에 효과가 있으며 대장암 예방에도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체내 니코틴 해독 등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도 있어 복숭아가 폐 건강에 좋다는 것이 과학적으로 입증된 바 있다.

권태화 (사)한국복숭아생산자협의회장은 “계속된 소비 위축으로 여름철 대표과일인 우리 복숭아를 생산하는 농가들이 어려움에 직면해 있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국산 복숭아의 건강 기능성이 널리 알려져 입에도 달고 몸에도 좋은 여름보약, 우리 복숭아를 더 많이 드시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