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22 목 15:50
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팜스코, 우둥TMR 1만톤 달성 행사 성료공장내부 시잘, 기념식수 등 진행
팜스코는 지난달 26일 우둥TMR 공장에서 팜스코TMF명작 1만톤(월 생산) 달성 기념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참석자 기념촬영 모습.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팜스코(대표이사 정학상) 사료사업본부는 지난달 26일 우둥TMR 공장에서 팜스코TMF명작 1만톤(월 생산) 달성을 기념하고 우둥 TMR 공장의 대업을 기리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팜스코 정학상 대표이사와 우둥TMR 윤태수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공장 내부 시찰과 1만톤 기념식수 및 감사패 전달 순으로 진행됐다.

국내 최대 TMF 생산량을 기록하고 있는 우둥 TMR은 2010년 전남 나주에서 터를 잡은 후 팜스코와 약 10년간 OEM 사업을 지속해 오고 있으며, 0톤부터 월 생산량 1만톤 생산에 이른 현재까지 끈끈한 파트너십을 이어가고 있다.

팜스코 정학상 대표이사는 축하 인사말을 통해 “우둥TMR공장이야 말로 팜스코와함께 대한민국 한우사업의 발전에 큰 획을 그은 선봉장”이라며 “농가들의 소득을 증대시켜주는 역할의 주춧돌로써, 앞으로도 더 굵고 길게 번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우둥TMR 윤태수 대표는 “축산학도로 이 어려운 축산업에 입문해 여러 차례의 고난과 역경을 겪고 누린 영광이라 훨씬 더 감격스럽고, 200톤부터 1만톤 생산까지 우둥 TMR 공장의 성장 동력이 돼 준 팜스코와 축산농가에게 감사함이 크다”며 “앞으로도 초심을 잃지 않고 한우농가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