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13 금 16:41
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
경주시, 통합 미곡종합처리장 증축 준공식저온창고 1동, 저온저장사일로 500톤 6기 규모
지난 14일 열린 경주시 통합 미곡종합처리장 건조저장시설 증축 준공식에서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경주시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경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김재철)은 14일 경주시 통합 미곡종합처리장(RPC)에서 벼 건조저장시설 증축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주낙영 시장, 김석기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 지역 농협장, 기관단체장, 지역농업인들이 참석해 지원시설사업 준공을 축하하고 증축 준공에 이르기까지의 과정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이번 지원 사업은 2018년 농림축산식품부 고품질 쌀 유통활성화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진행되게 됐으며 지난해 6월 착공해 1기당 500톤 규모 저온저장사일로 6기, 저온창고 1,000㎡ 1동을 건립 완료했다.

지난 2011년 10개 농협 연합 사업으로 1만 3000여㎡의 부지에 건조·저장‧가공시설로 시작한 경주통합미곡종합처리장(RPC)은 2018~2019년에 걸쳐 저온창고 및 저장사일로를 설치해 전국 최고의 고품질쌀 생산체계 구축과 농가편익을 위한 건조‧저장 시설로써 자리매김하게 됐다.

주낙영 시장은 “벼 건조·저장시설 증축 준공을 계기로 경주RPC 산물벼 처리능력이 확대되어 전국 최고의 고품질쌀 생산체계 구축과 농가편익을 위한 건조‧저장시설로써 자리매김하고, 경주쌀이 전국 최고의 쌀로 인정받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유통망 확충 및 홍보에도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번 벼 건조‧저장시설 증축 준공을 계기로 경주RPC 산물벼 처리능력이 확대되어 수확기 매입량을 확대하고 원료곡의 안정적인 품질관리로 이사금 쌀의 품질 향상과 안정적인 판로 확보 계기를 마련했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