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18 월 14:11
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
전남 농특산물 1천170억원 구매약정 체결Y-MART 등 3개 유통·가공업체, 보성 쌀·진도 대파·양파 등 판매 약속
김영록 전남도지사(왼쪽 다섯 번째)가 7일 도청에서 Y-MART, 팜앤피아㈜, 제일영농조합법인 대표 등과 전남 농특산물 1천170억원 구매약정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전남도

[전업농신문=김진섭 기자] 전라남도는 7일 도청 정약용실에서 농산물 유통·가공업체 등과 농특산물 1천170억 원 상당의 구매약정을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김성진 Y-MART 대표, 임지완 팜앤피아㈜ 대표, 정홍진 제일영농조합법인 대표 등이 참여했다.

협약에 따라 광주·전남·전북·제주권에 110여개의 마트를 운영하는 유통 도소매 업체인 Y-MART는 보성에서 생산한 쌀 등 1년간 전남산 농축산물 1천억 원어치를 구매하기로 했다.

경기도 소재 팜앤피아㈜는 코스트코, GS리테일, 신세계, 농협하나로마트 등 국내 대형마트와 백화점에 1차 가공 농산물을 공급하는 전처리 업체다. 전남에서 생산한 양파, 고구마 등 근채류와 오이, 호박 등 과채류 농산물을 연간 100억 원 규모를 구매한다.

제일영농조합법인은 경기도 소재 농산물 포장가공 업체로, 전남산 대파와 쪽파, 마늘, 양파 등 양념채소류를 연간 70억 원 상당을 구매한다.

전라남도는 기업에서 구매를 희망하는 품목에 대해서는 농협, 농가 간 계약재배를 통해 신선하고 안정적 농수특산물 생산·공급체계를 구축키로 했다.

김영록 도지사는 “전남은 친환경 농수산업 1번지로서 깨끗하고 드넓은 바다, 기름진 들녘, 미네랄이 풍부한 개펄 등 천혜의 자연환경에서 맛 좋고 품질 좋은 농수산물을 생산하고 있다”며 “전남산 농수산물이 믿고 안전하게 먹을 수 있는 먹거리로 전국에 유통되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김진섭 기자  jin2001ki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