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12 목 15:12
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
장성군, 벼 정부보급종 종자 신청 접수20일까지 읍·면사무소 통해, 벼 보급종 차액 지원도

[전업농신문=김진섭 기자] 전남 장성군이 고품질 쌀을 생산하기 위한 ‘2020년 벼 정부보급종 종자 신청’을 오는 20일까지 받는다고 밝혔다.

군은 국립종자원의 벼 정부보급종 공급계획에 따라 새일미와 신동진, 동진찰, 일미, 백옥찰, 미품, 영호진미 등 7품종 72톤을 공급할 계획이다.

정부보급종은 생산 단계별로 철저히 품질관리 된 우량종자로, 순도가 높고 품종 고유의 특성을 잘 보존하고 있어 발아율이 높다. 또 수확된 쌀의 품질 향상은 물론 수확량 증대도 기대할 수 있다.

정부보급종을 필요로 하는 농가는 신청기간 중 읍·면사무소에 방문해 희망품종과 수량을 직접 신청하면 된다. 종자의 소요량은 1헥타르 당 50kg으로 신청은 20kg 들이 포대 단위로 한다.

군은 또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벼 보급종 차액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정부보급종 가격과 수매가 차액을 1만원씩 보조해주는 것으로, 농가 부담을 줄여 보급종 확대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고품질 쌀 생산을 통해 농가에 안정적인 소득이 확보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군은 벼농사에 필요한 상토, 비료, 육묘상자 처리제, 액상규산, 경화장, 병해충 공동방제, 곡물 건조기, 지게차 등을 맞춤 지원해 농가의 경영비를 절감시키고 있으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전남도 내 단보 당 쌀 생산량 1위를 차지했다.

김진섭 기자  jin2001ki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