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2.27 목 16:29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어촌
"농업생산기반정비사업 상반기 집행률 65% 달성 박차"농어촌공사, 4829억원 재정조기집행 철저한 공정관리 약속
공사는 6일 나주 본사에서 사업계획 및 기반관리부장 회의를 열고 올해 상반기 농업생산기반정비사업 관련 예산 65%를 조기 집행하기로 했다.△사진제공= 한국농어촌공사

[전업농신문=이태호기자]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가 지난 6일 전남 나주 본사에서 ‘사업계획 및 기반관리부장회의’를 열고, 올해 상반기에 농업생산기반정비사업 관련 예산 65%를 조기집행 하기로 했다.

이는 공사가 진행하고 있는 농업생산기반정비사업 총 7,441억 원 중 4,829억 원에 해당하는 금액으로 신속한 재정 집행으로 경기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국 각 지역본부 사업계획부와 기반관리부장 등이 모두 참석한 이번 회의에서는, 철저한 공정관리를 통해 신속한 재정집행에 대한 방안이 논의됐다.

또한, 농식품부 김춘기 간척지농업과장이 참석해 논의 타작물 재배면적 확대와 재해발생 증가에 대응한 배수개선사업 개선방안에 대한 내용을 교육했다.

농어촌공사는 농업SOC 예산 조기집행을 위해 조사 설계를 조기에 마무리하고, 공사의 신속한 착수와 조기 준공 등을 위해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부진사업지구에 대해서는 만회대책을 수립해 수시 점검하는 집중 관리를 진행하고, 집행 애로 요인과 해소방안 마련도 서두를 계획이다.

김인식 사장은 “재정집행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재정 점검을 강화하는 한편, 공사현장 안전관리에도 철저를 기하여 달라”고 당부했다.

 

이태호 기자  arrisr2@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