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22 금 16:37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카드뉴스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 개최맛보고 즐기며 쌀가공식품 산업의 트렌드를 읽다

[전업농신문=강성용 기자]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가 주최하고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회장 김남두)가 주관하는 ‘2017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이 5월 16일부터 19일까지 4일간 일산 KINTEX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8회를 맞이하는 ‘쌀가공식품산업대전’은 아시아 4대 식품전인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과 연계하여 진행되며, 총 43개 쌀가공식품업체가 참가하여 국내외 바이어에게 다양한 제품과 기술, 그리고 산업이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47개 업체가 참여하여 671건의 바이어 상담과 32건의 계약 체결(국내 4건, 2만$/해외 28건, 77만$)을 통해 신규 유통경로를 확보하는 등 성과를 낸 바 있다.

이번 산업대전은 주제관과 기업관으로 구성되며, 시식행사도 함께 진행하여 쌀가공식품을 맛보고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전시로 쌀가공산업의 비전을 제시한다.

주제관은 쌀가공품 품평회 TOP10 선정 제품, 가정 간편식(HMR), 글루텐프리 제품 등 제품 소개와 쌀가공산업 현황, 쌀가공식품 품목별 변천사 등 정보 제공용 콘텐츠로 꾸며진다.

기업관에서는 떡․면․과자․가공밥 등 품목의 43개 업체가 참여해 주력 상품과 기술을 선보이는 한편, 참가업체의 제품을 활용하여 김동기 셰프(‘16 독일 요리올림픽 국가대표)가 쿠킹쇼를 시연하고 관람객에게 시식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해외바이어의 상담 및 계약을 지원하기 위해 전문통역을 배치하고 유통․외식바이어의 이해를 돕기 위해 참가업체 소개 디렉토리북을 비치한다.

특히, 올해는 맛‧품질‧상품성을 두루 갖춘 최신 쌀가공품에 대한 바이어 및 소비자 인지도 제고를 위해 ‘17년 쌀가공품 품평회를  통해 최종 선정된 TOP10 제품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로 제10회를 맞이한 품평회에는 유아용 스낵‧이유식 등 유아시장 특화 제품과 소비자 DIY 형태 제품 등 총 86개가 출품됐다.

농식품부 박선우 식량산업과장은 “먹거리 다양화로 쌀 소비가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상황에서, 건강‧간편식 소비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쌀가공식품 개발을 유도하고, 국내외 바이어 유치로 실질적인 비즈니스 성과 창출을 위해 산업대전을 추진 중이라며, 앞으로 쌀가공식품산업이 새로운 쌀 소비를 창출할 수 있는 활로로 자리잡아 우리 쌀 산업의 부가가치를 높이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강성용 기자  wfv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