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1.16 금 11:36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청양군, 강소농 육성 프로젝트 실시느타리버섯 재배농업인 현장교육
   
 

[전업농신문=김진섭 기자]청양군은 강소농 육성을 위해 느타리버섯 연구회 30명을 대상으로 지난 20일 경기도 화성시 한국버섯원균 영농조합과 선진농가의 현장에서 기술정보 교류 맞춤형 현장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회원들은 느타리버섯 종균회사와 느타리버섯 봉지재배 강소농 선도농가 ‘팔여울’ 농장을 방문해 품종별 재배기술과 유통, 마케팅 방법 등 농가소득을 향상시킬 수 있는 현장교육을 받았다.

연구회 조한흥 회장 및 회원들은 느타리버섯 재배 방법 등 궁금한 사항을 물어보는 질의응답 기회를 가졌으며 고품질 느타리버섯 생산과 유통을 위해 각 회원 간 소통하며 공감대를 형성하는 유익한 시간을 보냈다.

한편, 청양군농업기술센터 강상규 소장은 “현재 느타리버섯 재배농가가 점점 줄어들고 있으나 맞춤형 교육과 벤치마킹을 통해 고품질 느타리버섯이 생산되고 농가 소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섭 기자  jin2001ki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