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13 금 16:41
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유통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역대 최대 규모 개최21∼24일 킨텍스에서, 온라인 전시관 사전 오픈
2019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온라인 전시관 홈페이지

[전업농신문=김지연 기자] ‘2019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이 오는 21∼24일까지 나흘간 킨텍스에서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된다.

올해 쌀가공식품산업대전은 농림축산식품부(장과 이개호)가 주최하고,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김남두 회장)가 주관하며, 국내 최대 B2B 식품전시인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과 연계해 개최한다.

국내 유일의 쌀가공식품 종합전시회인 쌀가공식품산업대전은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쌀가공식품 개발을 유도하고 국내·외 바이어 유치를 통한 판로 확충을 목표로 하고 있다.

올해 쌀가공식품산업대전은 ‘RICE SHOW LIFE PLUS’(우리 삶에 가치를 더하는 쌀가공식품)을 주제로 역대 최대 규모로 56개 기업체가 참가하며 다양한 우수제품 및 기술을 선보인다.

또한 2019 쌀가공품 품평회에서 선정된 TOP10 제품, HMR(가정간편식)‧글루텐프리‧영유아 쌀가공식품, 수출현황 등 쌀가공식품의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쌀가공식품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국가대표 김동기 셰프가 선보이는 라이스 쿠킹쇼 등 풍성한 부대행사도 진행된다.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는 ‘2019 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을 앞두고 2일 온라인 전시관으로 사전 오픈했다.

온라인 전시관은 쌀가공식품산업대전에 참가한 기업정보 및 제품 소개, 기업별 보도기사, 전시 소개 등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하고 있다.

오프라인 전시 종료 이후에도 국내·외 바이어들이 쌀가공식품 정보를 연중 지속적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특히 PC와 모바일에서 편리하게 확인 가능하다.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전시 후에도 업체별 인터뷰 등 전시장의 생생한 현장의 모습을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한국쌀가공식품협회 관계자는 “예년보다 확대된 쌀가공식품산업대전 규모에 맞춰 나날이 발전하는 우리나라 쌀가공식품을 국내외에 널리 선보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온라인 전시관을 통해 중소업체의 홍보 수단과 바이어들에 수출 판로를 확충하는 채널로서 역할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지연 기자  kjy@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