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21 목 15:38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창덕궁에서 풍년 기원 ‘손모내기’농진청-문화재청, 우리쌀 가공식품도 전시
13일 서울 창덕궁 청의정 일원에서 열린 모내기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모를 심고 있다.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과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지난 13일 서울 창덕궁 청의정 일원에서 손 모내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 행사는 조선 시대 임금이 그해 농사의 풍흉을 가늠하고 백성들의 마음을 헤아리기 위해 궁궐 안에 경작지를 조성해 직접 농사를 짓던 ‘친경례(親耕禮)’를 되살린 것이다.

행사에서는 13일 오전 창덕궁 후원에 입장하는 시민들이 무료로 참여해 모를 직접 심어볼 수 있도록 했다.

행사장에는 농진청에서 개발한 밥맛 좋은 쌀 ‘삼광’과 가공용 쌀 ‘설갱’ 등 쌀품종들과 쌀빵, 쌀과자, 쌀국수 등 다양한 쌀 가공식품도 함께 전시됐다.

농진청 국립식량과학원 재배환경과 노태환 과장은 “이번 행사는 우리 쌀과 농업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만들기 위해 마련했다”면서 “가을에는 벼 베기 행사를 열어 우리 쌀의 가치와 소중함을 지속적으로 알리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