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21 목 15:38
상단여백
HOME 뉴스 기자재
대동공업, ‘2019년 1차 대동 농기계 스쿨’ 운영6~7월 2차례 걸쳐 농업인‧한농대생 등 총 45명 교육
대동공업이 운영한 ‘대동 농기계 스쿨’에서 2차 교육을 받은 국립 한국농수산대학교 재학생들이 3일 훈련원 컨소시엄 센터 앞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대동공업

[전업농신문=이호동 기자] 대동공업(공동대표이사 김준식, 하창욱)이 농업인 및 국립 한국농수산대학 재학생 대상으로 지난 6~7월에 3일씩 2차례에 걸쳐 경남 창녕군 소재 대동공업 훈련원에서 농기계 조작 및 정비 능력 함양을 위해 ‘2019년 1차 대동 농기계 스쿨’을 운영했다고 10일 밝혔다.

1차 교육은 일반 농업인 20명을 대상으로 6월 17~19일까지, 2차 교육은 7월 1~3일까지 한농대 재학생 25명이 참석해 각각 진행됐다.

교육 1일차에는 대동공업 대구공장 견학을 통해 농기계 엔진부터 완성형 농기계 생산 과정에 대해 학습하고 트랙터 구성 요소와 작동 시스템 이론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2~3일차에는 로터리, 쟁기, 로더 등의 트랙터 작업기 부착 및 작업 실습, 트랙터 경정비 및 티어4 디젤 엔진의 이론에 대한 수업이 이루어졌다.

‘대농 농기계 스쿨’은 대동공업이 2015년 한농대와 국내 농업 발전을 위해 2030 농업 전문 경영인을 육성하기 위해 체결한 ‘농기계 교육·지원에 관한 업무 협약’에 따라 2015년 시작해 5년째를 맞고 있다. 올해부터 교육 기회를 확대해 일반 농업인들 대상으로도 운영하고 있으며 비용 부담 없이 누구든 교육을 받을 수 있다.

대동공업 인재육성팀 김국빈 팀장은 “농가 경쟁력과 직결되는 농기계 활용 능력을 배양하고자 5년째 농기계 스쿨을 진행하고 있는데 매 기수마다 교육생들의 만족도가 높아 일반 농업인을 대상으로도 확대하게 됐다”며 “교육 기회를 더 늘려 많은 농업인들이 본인의 농기계의 성능을 100% 활용할 수 있는 역량을 키웠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호동 기자  lhd0373@daum.net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