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13 일 19:03
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농협식품, 강릉지역 태풍 피해 농가에 즉석밥 지원우리쌀로 만든 농협 ‘밥심’ 2,000인분 전달

[전업농신문=홍상수 기자] 농협(회장 김병원)식품은 8일 제18호 태풍‘미탁’으로 피해 입은 강릉지역 농가에 물품을 지원했다.

강릉지역은 올해 태풍의 영향에 따른 강풍과 폭우로 농경지 침수 및 사망자가 발생하는 등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이에 농협식품은 피해지역 조기 복구를 위해 농협 '밥심' 즉석밥 2,000인분(300만원 상당)을 강릉농협(조합장 최장길)에 전달했다.

조완규 농협식품 대표이사는“농협은 농업인의 복지 증진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나눔경영’을 실천하고 있다”며“이번 지원으로 강릉 지역 태풍피해를 입은 농업인에게 작은 희망의 불씨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홍상수 기자  sa777@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