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1.23 목 18:09
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대표, 임기 첫날 ‘현장경영’친환경 농가·목우촌 등 방문, “지속가능한 축산 실현” 다짐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오른쪽)가 새 임기가 시작되는 첫날인 13일 농협사료 첫배송 농가를 방문해 안병우 농협사료 대표(오른쪽 세번째)와 함께 사료 하역작업을 돕고 있다. △사진제공=농협

[전업농신문=이태호 기자]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가 3선 임기가 시작되는 첫날인 13일부터 축산업 현장을 찾으며 바쁜 행보를 보이고 있다.

김태환 대표는 이날 농협 축산경제가 ‘희망축산·행복축산, 내일이 있는 축산’을 슬로건으로 강조하고 있는 친환경, 디지털화, 판매역량 강화와 밀접한 연관이 있는 축산현장인 친환경 우수농가와 농협 의왕 IT센터, 나눔축산, 목우촌 등을 방문했다.

김 대표는 이날 “국민에게 사랑받는 축산을 위해 축산인이 먼저 책임을 다하고 주인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고, “이번 임기 중 축산농가·축협·축산경제가 한마음 한뜻으로 축산의 가치를 재정립하고 축산경제 재무구조와 경영의 튼실화를 통해 지속가능한 경영체를 확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또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와 같은 규제와 가축질병, 축산 냄새 문제, 수입 축산물 범람 등 여전히 축산 업계에 산적해 있는 문제의 해결을 통해 ‘희망축산·행복축산, 내일이 있는 축산’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태호 기자  arrisr2@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